강아지야 많이 먹어라

|

강아지야 많이 먹어라

 

한 아이가 골목에서 강아지에게 한 움큼 사료를 가져와 밥을 줍니다.

"강아지야 많이 먹어라!"

강아지는 아이에게 고맙다고 꼬리를 흔듭닏다.

이 평범한 풍경이 왜 이렇게 훈훈해 보이는 걸까요?

 

 

* 길고양이 보고서:: http://gurum.tistory.com/

* 트위터:: @dal_lee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하늘땅_꽃벌레' 카테고리의 다른 글

숲속 마을의 아기돼지  (4) 2012.08.17
섬마을 강아지의 하루  (47) 2012.05.10
곡전재에서 만난 강아지  (7) 2011.12.20
"나 오늘 한가해요~"  (22) 2011.10.22
40일된 강아지, "밖에 나가고 싶어요"  (47) 2011.09.28
강아지야 많이 먹어라  (12) 2011.08.17
거울 보는 새  (21) 2011.04.25
순박한 시골강아지 가족사진  (14) 2011.02.17
집 나온 토끼, 갈곳은 있니?  (10) 2011.01.01
눈 속의 강아지들  (18) 2010.12.18
이끼에 매달린 이슬  (8) 2010.04.29
Trackback 0 And Comment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