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 낭만고양이

|

가을 낭만고양이


며칠 전 <단풍 구경 나온 길고양이>를 올린 적이 있다.
동네 공터에 다섯 그루의 은행나무가
온통 노랗게 물들어 낙엽을 떨구는 풍경을
길고양이 멍이와 얌이가
마치 사람처럼 구경하는 풍경이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노랗게 물든 은행나무 아래서 서로 뽀뽀하고 있는 멍이와 얌이(위). 느긋하게 은행나무 아래 담장을 거니는 얌이(아래).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개인적으로 나는 1년 동안의 길고양이 작업을 하면서
가장 흥분해서 찍었고,
가장 맘에 들었던 장면이기도 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은행나무 아래 담장에 앉아 사색에 빠져 있는 멍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

블로거뉴스에는 별로 노출이 되지 않았지만,
길고양이 작업을 지켜보았던 최측근들의 반응이 가장 좋았던 것도 이 작업이었다.
그날 이후 나는 몇 번 더 은행나무 공터를 찾았다.
공터에 은행나무가 노랗게 물들기 시작하면서
멍이와 얌이는 부쩍 이곳을 찾는 일이 잦아졌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은행나무 아래서 아예 떠날줄 모르는 멍이(위). "고양이 단풍구경 하는 거 첨 보냐?" 하는 표정으로 야르릉거리는 멍이(아래).
사용자 삽입 이미지

녀석들이 가을을 타는 것인지,
길고양이도 가을의 낭만을 느껴보려는 것인지,
공연히 가을이 되니 센티멘털해진 것인지,
알 수는 없지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은행나무 아래서 신기한듯 노랗게 물든 은행나무와 은행잎을 구경하는 얌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

평소에는 잘 가지도 않던 은행나무 구역을
이 녀석들은 요즘 뻔질나게 드나들면서
온몸으로 가을을 느끼며 즐기고 있었다.
내 눈에는 그렇게 보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더러는 담장 위에서, 때로는 담장 아래서 가을의 한때를 즐기는 멍이(위)와 멍얌 형제(아래).
사용자 삽입 이미지

누군가 시킨 적도 없는데,
녀석들은 한참이나 노랗게 물든 은행잎을 구경하였고,
사색에 빠져 산책을 즐기는 듯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멍이와 얌이가 낙엽이 떨어진 골목을 지나 은행나무 공터로 달려가고 있다(위). 언제나 둘이 함께 다니는 멍얌 형제와 달리 낙엽 떨어진 공원 한켠에서 가을을 즐기는 솔로 고양이 한 마리(아래).
사용자 삽입 이미지

거의 닷새에 걸쳐 나는 녀석들이 은행나무 공터에서 노는 모습을
사진에 담았다.
대체로 그것은 흡족했고,
그것만으로 충분했다.

* 웃지 않으면 울게 된다:: http://gurum.tistory.com/

'길고양이 보고서'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고양이 이런 자세도 가능해  (21) 2008.11.18
담장 위의 고양이  (13) 2008.11.17
길고양이의 겨울 방석?  (12) 2008.11.15
미끄럼틀 타는 길고양이  (34) 2008.11.14
길고양이 먹이원정대  (51) 2008.11.12
가을 낭만고양이  (11) 2008.11.10
우편집배원과 고양이  (9) 2008.11.09
길고양이 자전거 타는 법  (16) 2008.11.07
길고양이도 단풍 구경한다  (13) 2008.11.06
줄놀이에 빠진 길고양이  (18) 2008.11.04
아기 길고양이 나무타기  (6) 2008.11.03
Trackback 0 And Comment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