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집에 셋방 사는 고양이

|

개집셋방 사는 고양이




우리동네 전원주택 고양이 몇 마리는
개집에 세 들어 산다.

월세인지 전세인지는 내 알 바 아니지만,
셋방을 내준 주인이 개인 것만은 확실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실 이곳의 길고양이는
젖먹이 시절 집 주인인 ‘처녀개’의 젖을 먹고 자랐다.
당시 시집도 안간 처녀개는
제 자식도 아닌 갓난냥이들을 제 품에 거둬
젖을 먹이며 살뜰히 보살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래서인지 지금도 이 개가 다 큰 고양이들의 보호자 노릇을 하려고 한다.
개젖을 먹고 자란 고양이들 또한
기꺼이 개의 보살핌을 받는다.
가끔 대문 앞에 낯선 사람이라도 나타나면
개 품에서 자란 고양이들은 가장 먼저 개집 속으로 피신을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보디가드인 개가 있으니
이만한 은신처가 없다고 여기는 것이다.
더러 뜨거운 여름 햇살을 피해
개집의 그늘을 찾아 낮잠을 청할 때도 있다.
고양이가 낮잠을 자는 동안
개는 제 둥지를 내주고 그 모습을 뿌듯하게 바라보며
수문장 노릇을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여튼 개와 고양이가 어울려 사는 이곳에서는
우리가 익히 알고 있는 개와 고양이의 상식이 통하지 않는다.
이곳에서는 개와 고양이가 한 가족이나 다름없다.
고양이가 개집에 세를 살든
개가 고양이에게 세를 주든 내 알 바 아니지만,
이 집에서는 개집에서 불쑥 고양이가 나온다고 해서 전혀 이상할 것이 없다.

* 길고양이 보고서:: http://gurum.tistory.com/

'길고양이 보고서'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개고생이란 이런 것  (48) 2010.06.16
남매는 용감했다  (26) 2010.06.15
"개짜증" 이럴 때 쓰는 말  (119) 2010.06.09
발라당 선수 교체  (25) 2010.06.08
여친과 로맨틱 꽃밭 데이트  (35) 2010.06.07
개집에 셋방 사는 고양이  (27) 2010.06.05
다 떠나고 둘만 남았다  (25) 2010.06.04
아 심심해!  (30) 2010.06.03
고양이도 금낭화를 좋아해  (31) 2010.05.31
한류잡지에 소개된 <길고양이 보고서>  (30) 2010.05.27
아기고양이 어미가 셋이라고?  (24) 2010.05.26
Trackback 2 And Comment 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