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 목련이 지던 날

|

고양이, 목련이 지던 날

 

 

화르락 화르락

목련이 지고,

파르르 파르르

벚꽃도 지고.

 

 

목련이 지고, 벚꽃이 지던 날.

고양이는 아랑곳없이

꽃 지는 마당에서

꽃같이 놀았다.

 

 

 

 

꽃이 질 테면 지라지,

봄날이 갈 테면 가라지.

 

 

 

 

목련 그늘 아래서

벚꽃 그늘 아래서

고양이는 느긋하게

완전한 휴식을 취했다.

 

 

* 길고양이 보고서:: http://gurum.tistory.com/

* 트위터:: http://twtkr.olleh.com/dal_lee

안녕 고양이 시리즈 세트

 

* 아래 뷰추천을 누르면 길고양이 사료지원에 큰 도움이 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길고양이 보고서'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고양이, 이 앙증맞은 표정을 보라  (15) 2012.05.18
개와 고양이가 한솥밥을 먹는다고?  (11) 2012.05.17
시골고양이의 꽃 같은 시절  (9) 2012.05.16
당신에게 항복합니다  (6) 2012.05.15
고양이에게 야외 테이블이란?  (9) 2012.05.14
고양이, 목련이 지던 날  (12) 2012.05.09
너를 딛고 올라서겠어  (16) 2012.05.08
고양이 사이비 교주  (13) 2012.05.04
비보이 고양이 춤  (26) 2012.04.27
직립보행 고양이들  (15) 2012.04.26
날아보자 고양이  (20) 2012.04.24
Trackback 0 And Comment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