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를 딛고 올라서겠어

|

너를 딛고 올라서겠어

 

 

전원고양이 하트냥이(방울이) 녀석

할머니와 고양이 낚싯대 놀이를 할 때면

물불을 안가리는 경향이 있다.

 

#1.잠시만 너를 딛고 올라설게...괜찮지?

 

#2. 이번에도 네 등을 타고 올라갈게...괜찮지?

 

목표물을 잡기 위해 밑에 다른 고양이가 있건 말건

일단 뛰어오르고 만다.

그러다 필경 밑에 있던 고양이를 밟을 때가 한두번이 아니다.

심지어는 밑의 고양이를 기어이 딛고 올라

낚싯대를 잡아채기도 한다.

 

#3. 야, 만만한 게 나냐...그래 너도 함 당해봐라.

 

#4. 한번만 더 그러면 널 나의 매트리스로 만들어주겠어.

 

그 과정에서 툭하면 하트냥이에게 당하는 녀석이 바로

한 배에서 난 형제냥이 나루다.

한번은 하트냥이가 자꾸만 자신을 딛고 올라서자

못참겠다는 듯, 똑같이 되갚아 주겠다는 듯

나루는 하트냥이를 위에서 덮쳐눌렀다.

그렇게 둘은 뒤엉켜 한참이나 싸웠다.

 

* 길고양이 보고서:: http://gurum.tistory.com/

* 트위터:: http://twtkr.olleh.com/dal_lee

안녕 고양이 시리즈 세트

* 아래 뷰추천을 누르면 길고양이 후원에 큰 도움이 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길고양이 보고서'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개와 고양이가 한솥밥을 먹는다고?  (11) 2012.05.17
시골고양이의 꽃 같은 시절  (9) 2012.05.16
당신에게 항복합니다  (6) 2012.05.15
고양이에게 야외 테이블이란?  (9) 2012.05.14
고양이, 목련이 지던 날  (12) 2012.05.09
너를 딛고 올라서겠어  (16) 2012.05.08
고양이 사이비 교주  (13) 2012.05.04
비보이 고양이 춤  (26) 2012.04.27
직립보행 고양이들  (15) 2012.04.26
날아보자 고양이  (20) 2012.04.24
안녕, 고양이  (46) 2012.04.17
Trackback 0 And Comment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