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예를 아십니까

|

티베트 전통악기, 잠예를 아십니까



1원을 주고 잠예 소리를 듣는다
잠예는 육현금,
튕길 때마다 향긋한 소리가 난다
세게 뜯으면 야크 우는 소리가 나고
살짝 튕기면 산양 우는 소리를 낸다
(하략)

- 이용한, <조캉사원의 기타리스트>, <<시와세계>>, 2006 가을호 중에서.


사용자 삽입 이미지
티베트 육현금 전통악기 잠예. 모양이 아름다운 만큼 소리도 아름답다.

달빛이 교교한 날
조캉사원에 홀로 나가 오래오래 잠예 소리를 들었다.
그날 들었던 잠예 소리를 아직도 나는 잊지 못한다.
잠예는 기타처럼 생긴 티베트의 전통 악기로,
우리나라의 거문고와 같은 육현금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조캉사원 앞 거리에서 팔고 있는 잠예.

흔히 조캉사원 앞에서 잠예를 연주하는 걸인과 승려들을 흔하게 볼 수가 있다.
잠예는 그 소리가 해금과는 또다른 매력을 지녔는데,
그 소리에 이끌려 나는 조캉사원 앞에서
일부러 1원을 내고 잠예 연주를 들은 적이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잠예와는 다른 모양, 다른 소리가 나는 해금. 해금을 연주하는 맹인 거리의 악사.

티베트에서는 종종 야크호텔을 비롯한 외국인이 자주 오는 곳에서
잠예를 들고 다니며 연주하는 노인이나 소년들을 볼 수가 있는데,
이 거리의 악사들은 보통 1원씩 받고 잠예 연주를 들려준다.
조캉사원 앞에서는 잠예만큼이나 해금 연주를 하는 거리의 악사도 많다.
그 중에는 앞이 보이지 않는 거리의 악사도 있다.
하지만 그의 연주는 멀쩡한 사람도 따라갈 수 없을 정도의
경지를 보여준다.

* 하늘에서 가장 가까운 길:: http://gurum.tistory.com/
신고
Trackback 0 And Comment 2
prev | 1 | ···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 | 60 |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