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골에서 경험한 초강력 황사

|

몽골에서 경험한 초강력 황사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바얀고비 사막지대에서 갑자기 회오리바람 몇 개가 합쳐지며 엄청난 모래폭풍을 형성했다. 사진의 가운데 하얀 점처럼 보이는 것은 두채의 유목민 게르다.

지난 주 몽골에서 초강력 황사가 발생해 46명이 사망했다는 뉴스가 보도된 적이 있다.
이 초강력 황사의 진원지는 몽골의 중동부와 서부의 사막지대라고 전하고 있는데,
내 예상이 맞다면 서부의 사막지대는 바얀고비일 가능성이 높다.
나 또한 이번 5월 초 알타이를 여행할 때 바얀고비에서 초강력 황사를 경험한 적이 있다.
처음 황사는 회오리바람을 일으키며 황토색 모래가 공중으로 솟구치더니
몇 개의 회오리가 합쳐져 거대한 모래폭풍(인명피해나 가축피해는 황사발생의 첫단계인 모래폭풍일 때 가장 크다)을 형성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모래폭풍이 지나간 뒤에도 얼마간 도로에는 뿌연 모래먼지가 가득했다. 

사진을 찍고 있던 나는 아무것도 모르고 셔터를 누르고 있는데,
길안내를 맡은 몽골국립대 비지아 교수가 얼른 차에 타라고 손짓을 했다.
잘못하면 모래폭풍의 핵이 사람을 덮쳐 사고를 일으킬 수 있다는 것이다.
뿐만 아니라 잘못하면 우리가 탄 차량까지 전복될 수도 있다는 것이다.
아니나 다를까.
내가 바라보던 거대한 모래폭풍은 엄청난 속도로 우리를 향해 다가왔다.
운전기사는 모래폭풍을 비껴가고자 엄청난 속력을 내기 시작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강력한 모래폭풍을 피해 피난온 말들이 뿌연 모래먼지 속에서 잠시 쉬고 있다.

그러나 얼마 가지 못해 거대한 모래폭풍의 한자락이 단숨에 우리가 탄 델리카를 덮쳤다.
갑자기 차량이 휘청거리더니 옆으로 쭉 밀리는 느낌에
등줄기에서 나도 모르게 식은땀이 흘렀다.
한동안 아무것도 보이지 않았다.
뿌연 모래터널.
흐릿한 시야 속으로 실낱같은 길이 보이기 시작하는 순간,
끼이익, 급브레이크 밟는 소리가 들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평상시의 평화로워보이는 바얀고비 초원. 말이 물을 마시는 하천 너머로 거대한 사막지대가 보인다. 모래폭풍이 황사를 일으키는 황사의 진원지다.

모래먼지 속을 달려온 수십 마리의 말무리가 도로를 횡단하고 있었던 것이다.
결국 말무리가 도로를 다 건너간 뒤에야 차에 타고 있던 일행은 안도의 숨을 내쉬었다.
“이런 초강력 황사는 처음”이라고 내가 말하자 비지아 교수는
이 정도는 그냥 보통이거나 약간 강력한 정도지 초강력은 아니라는 것이다.
진짜 초강력 황사바람은 초원에 풀을 뜯는 양떼를 날려버릴 정도라는 것이다.
어쨌든 바얀고비의 유목민에게는 이것이 그저 일상 수준의 황사일지 몰라도
경험이 일천한 내가 느낀 강도는 이 정도만으로도 초강력 황사나 다름없었다.

* 구름을 유목하는 옴팔로스:: http://gurum.tistory.com/
Trackback 0 And Comment 23
  1. 2008.06.05 10:44 address edit & 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2. Favicon of http://arttradition.tistory.com BlogIcon 온누리 2008.06.05 10:55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잘보고 갑니다
    여기는 비가 엄청 오네요^

  3. 홍길동 2008.06.05 11:14 address edit & del reply

    와우 무섭네요 저런 황사...

    • Favicon of https://gurum.tistory.com BlogIcon dall-lee 2008.06.05 11:19 신고 address edit & del

      진짜 무서운 황사는 유목민 게르도 날려버리고...가축도 휙 날려버린다는군요...마치 토네이도처럼...

  4. Favicon of https://egrim.tistory.com BlogIcon 이그림 2008.06.05 11:25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으아~~ 끔찍해라..
    점점 사막화가 되간다는데 먼 대책이 없을까요..
    사망까지 할 정도면 아..무기나 다름없죠..오랜만에 여행기사 보니까 반갑네요..
    으아~ 또 놀랬네.. 조횟수보고 놀래서 내가 멀 잘못 눌렀나 하고 다시 봤다는.ㅎ

    • Favicon of https://gurum.tistory.com BlogIcon dall-lee 2008.06.05 11:43 신고 address edit & del

      지난 주 46명이 죽었을 정도니까...심각하죠...대책은 없고...점점 더 심각해 질거라는 사실밖엔...

  5. Favicon of https://matzzang.net BlogIcon 맛짱 2008.06.05 11:38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사진만봐도 끔찍해요.. 잘보고 갑니다.

    • Favicon of https://gurum.tistory.com BlogIcon dall-lee 2008.06.05 11:44 신고 address edit & del

      사진으로는 다 표현이 안되는 것 같지만...

  6. 알타이 2008.06.05 11:51 address edit & del reply

    황사가 가장 심한곳이 몽골과 중국내의 내몽고인데요..그들의 목축산업의 특성상
    안타까울 뿐이네요..유목민들이 목초지를 찾아 말이나 양을 몰고 다닐동안
    목초지는 흔적도 없이 사라져가고 있습니다..그러면서 사막화가 진행중이고요...
    몽골도 목축업을 하는 국민들한테 지원을 해주고 산업의 다변화가 필요할때입니다.
    자국을 위해서뿐만아니라 세계의 환경과 주변국들의 피해를 줄일수 있는 대안이기도 하죠...

    • Favicon of https://gurum.tistory.com BlogIcon dall-lee 2008.06.05 12:04 신고 address edit & del

      유목으로 인한 피해보다...지구온난화로 인한 전반적인 사막화 현상으로 강이 마르고...황폐화되고 있는 게 더 큰 문제로 보입니다...

  7. 2008.06.05 11:56 address edit & 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8. 2008.06.05 12:00 address edit & 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gurum.tistory.com BlogIcon dall-lee 2008.06.05 12:05 신고 address edit & del

      지금은 흐르고 있지만...몽골에서는 해마다 상당수의 강과 하천이 말라가고 있는 실정입니다...

  9. 김정화 2008.06.05 12:58 address edit & del reply

    저도 5월 9일부터 13일까지 몽골 다녀왔습니다. 저는 울란바타르랑 다르항만 다녀왔어요.
    내내 괜찮다가 12일에 황사가 "한국기준으로" 제법 심했습니다. 거기 분들 말씀들으니, 그건 아주 약과라고 하시더군요.
    13일 새벽에 한국에 도착 예정이었는데, 황사 바람 땜에 14시간 늦었어요.ㅎㅎ
    이 글 보니 그 때 생각이 잠깐 나서 댓글 남깁니다.

    • Favicon of https://gurum.tistory.com BlogIcon dall-lee 2008.06.05 14:01 신고 address edit & del

      맞아요...제가 볼땐 초강력인거 같은데...거기 분들에겐 그냥 보통 정도죠...

  10. Favicon of http://foog.com BlogIcon foog 2008.06.05 13:16 address edit & del reply

    엄청나군요.. 이런 황사가 우리나라까지 넘어오나 보네요.. 잘 봤습니다.

    • Favicon of https://gurum.tistory.com BlogIcon dall-lee 2008.06.05 14:02 신고 address edit & del

      보통 내몽골과 남고비 쪽에서 발생하는 황사는 우리나라에 영향을 많이 미친다고 들었는데, 이쪽 서쪽에서 발생한 황사는 어디까지 영향을 미치는지 잘 모르겠군요...

  11. Favicon of https://boramirang.tistory.com BlogIcon Boramirang 2008.06.05 14:27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황사도 황사지만 잘못하다간 카메라와 함께 황천길로 갈뻔한 사건이군요. 생동감있는 현장사진 발 봤습니다.

  12. 2008.06.05 19:44 address edit & 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13. Favicon of https://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08.06.06 10:03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와...정말 무섭네요.

    늘 건강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