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서 유래한 라오스 신닷 까오리를 아십니까?

|

라오스식 한국요리, 신닷 까오리를 아십니까?


라오스를 여행한 한국의 여행자들에게
라오스에서 가장 맛있게 먹은 음식이 뭐냐고 물어보면,
절반 이상은 ‘신닷 까오리’라고 대답한다.
신닷 까오리?

‘신닷’은 야채와 고기가 어울린 요리를 뜻하며
‘까오리’는 ‘코리아’에서 파생한 말로 ‘한국’을 가리킨다.
한마디로 설명하자면 라오스의 한국식 샤브샤브라고나 할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국음식에서 유래한 라오스의 신닷 까오리. 한국의 삼겹살 요리와 라오스식 샤브샤브 요리가 절묘하게 어울린 요리라고나 할까.

이것을 두고 라오스식 한국음식이라고도 하고,
한국식 라오음식이라고도 하는데,
뭐 아무러면 어떤가.
신닷 까오리는 분명 한국의 음식에서 유래한
라오스 현지 음식이라는 점만은 명확하다.
신닷 까오리는 우리나라의 불고기판처럼 생긴 불판을 가운데 놓고
가운데 볼록한 곳에는 돼지고기(동남아에서는 돼지고기가 쇠고기보다 맛있다)나 쇠고기를 올려 구워먹고
테두리의 오목한 부분에는 육수를 끓여 갖가지 야채를 샤브샤브처럼 익혀먹는다.
더러 쇠고기나 돼지고기 대신 새우를 구워먹기도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닷 까오리에 들어가는 재료들. 돼지고기(또는 쇠고기나 새우)와 각종 야채와 두부, 계란 등.

신닷 까오리의 유래에 대해서는
두 가지 설이 있는데,
하나는 10여 년전 우리나라의 한 건설사가 팍세(Pakse) 지역에 댐을 건설하면서
현장 노동자들이 만들어 먹는 불고기를 보고
현지의 노동자들이 따라하기 시작한 것이 오늘날의 ‘신닷 까오리’가 되었다는 것이고,
또 하나는 베트남 전쟁 때,
전쟁에 참전한 라오스의 한 병사가 한국의 군인들이 불고기를 해먹는 것을 보고
배워와 라오스 사람들에게 알리기 시작했다는 설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돼지고기와 야채를 찍어먹는 소스(아래)와 소스에 첨가하는 고추와 마늘. 소스가 우리의 양념장처럼 매콤하고 걸쭉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국의 여행자들은 첫 번째 설을 거의 정설로 받아들이고 있으나,
현지 사람들이 10여 년 이전에 이미 이런 음식이 라오스에 있었다는 이야기가 있어
두 번째 설이 맞을 가능성도 있다.
어쨌든 신닷 까오리는 한국식 삼겹살과 라오스식 샤브샤브가 만나
환상의 조화와 맛의 궁합을 이룬다.
내가 라오스 루앙프라방을 여행할 때
무려 나는 칸 강가의 신닷 까오리 식당을 세 번이나 찾았는데,
세 번 다 흡족해했던 기억이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샤브샤브에 들어가는 야채 중에는 동남아 특유의 향을 내는 '팍취'도 들어 있다. 팍취를 싫어하는 사람은 이것을 따로 건져내는 것이 좋다(위). 불판 위에서 돼지고기가 익기 시작하면 야채를 곁들여 소스에 찍어먹는다(아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닷 까오리는 현지에서 30,000~40,000낍, 우리 돈으로 4~5천원 정도이다.
우리에겐 별것 아닌 것 같아도
라오스 현지에서는 꽤 비싼 가격이다.
그럼에도 루앙프라방에서 신닷 까오리는 현지인들이 가장 선호하는 외식 메뉴 중 하나로 손꼽힌다.
내가 찾았을 때도 칸 강가의 신닷 까오리 식당에 테이블 하나만 제외하고
나머지 전체가 라오스 현지인들이 차지하고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루앙프라방에서는 메뉴에 신닷 까오리를 대부분 'BBQ'로 적어놓았다.

다만 조심해야 할 것은 야채 중에 동남아 특유의 역한 냄새가 나는 ‘팍취’가 들어 있으므로
팍취를 원하지 않을 경우 ‘노 팍취’를 외치거나
일일이 팍취를 골라내는 수밖에 없다.
혹시 라오스를 방문하게 된다면,
꼭 한번 신닷 까오리를 맛보기 바란다.
절대로 후회하지 않을 것이다.
외국인 관광객이 많이 찾는 루랑프라방에서는 메뉴판에 '신닷 까오리'보다는 그냥 'BBQ'라 적혀 있을 때가 많다.

* Jump in Laos:: http://gurum.tistory.com/
Trackback 2 And Comment 12
  1. Favicon of https://toyvillage.net BlogIcon 라이너스™ 2009.02.20 10:51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오.. 라오스에도 한국식 요리가 있다니... 게다가 버젓히 이름까지 달고^^
    멋집니다.^^

  2. 온기잃은 2009.02.20 14:01 address edit & del reply

    물은 위에서 아래로 흐르는 법이지요.
    문화에서도 예외가 없이 높은 선진문화에서 낮은 후진문화로 문화는 그런식의 전이가 일어나지요.

    물론 예외도 있지만.. 아마도 그런점을 고려해보면 한국식 라오스 음식이 맞겠지요^^

    생소한 라오스 음식을 우리네에게 친근한 방식으로 구워내니 실로 입안에서 군침이 도네요.
    게다가 고기에서 나오는 육즙을 쉬이 버리지 않고. 국물과 융화시켜 야채를 담가먹는 그 발상은 실로 지혜롭기 그지 없군요.

    우수한 우리의 음식, 대중문화가 세계속에서 빛나는 모습을 더 많이 보고 싶네요 ^^..
    정말 자랑스럽습니다..

  3. Favicon of https://funkorea.tistory.com BlogIcon koreasee 2009.02.20 14:55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오호...저런 음식이 있군요.
    한국의 부대찌게? 뭐 이런식 인듯해 보입니다.
    ㅎㅎ 잘봤습니다.

  4. Favicon of http://arttradition.tistory.com BlogIcon 온누리 2009.02.20 16:59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껄끔함 맛일듯 합니다
    황사가 엄청 심합니다
    건강 조심하시자구요^^

  5. Favicon of http://boskim.tistory.com BlogIcon 털보아찌 2009.02.20 17:20 address edit & del reply

    고기 굽는것 보니까 소주 생각나는 오후네요.

  6. 2009.02.21 08:18 address edit & 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7. Favicon of http://blog.daum.net/chamkkaegoon BlogIcon 참깨군 2009.02.22 00:55 address edit & del reply

    열심히 구웠는데 육수 부분으로 퐁당 빠지면 무슨 맛일 날까 궁금하네요. ^^;

  8. Favicon of https://egrim.tistory.com BlogIcon 이그림 2009.02.22 01:27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설명없이는 우리음식으로 알겠는걸요
    담백하고 맛있겠어요
    아..BBQ

  9. Favicon of https://ojirab.tistory.com BlogIcon ayubowan 2009.02.25 22:29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우아;)
    여행갔다온지 벌써 2년이 다 되가는데, 사진 보니깐 또 그때 그 맛이 생각나네요ㅠ
    정말 저 쌈장 비슷한 소스의 맛은ㅠㅠ
    마지막에 육수에 사리 넣어주는 곳도 있었는데ㅎㅎ

    여튼, 저번에 라오비어도 그렇고, 항상 라오스에 대한 기억을 새록새록 일깨워 주셔서 너무 감사합니다!!!ㅎㅎ
    (라오스에서 사진을 다 날려버려서ㅠㅋㅋ)

  10. 거지대사 2009.03.19 13:31 address edit & del reply

    태국에도 같은 음식이 있죠.. 무양 까올리... 정말 똑 같네요..

  11. 2009.08.29 18:32 address edit & 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gurum.tistory.com BlogIcon dall-lee 2009.08.29 19:34 신고 address edit & del

      사진 무단사용 금지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