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야의 결투

|

황야결투




황야의 결투가 시작되었다.
황량한 겨울 텃밭에서 외출이네 삼색이와 턱시도 녀석이
‘싸움의 고수’를 가리기 위한
결투를 벌이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외출이네 턱시도가 삼색이를 향해 양손 공격을 가하고 있다.

턱시도 녀석이 목을 물려고 하면
삼색이 녀석은 재빨리 앞발로 얼굴을 가격한다.
엎치락뒤치락 물고 물리는 접전이다.
막상막하 쫓고 쫓기는 난투극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황량한 텃밭에 나와 '황야의 결투'를 벌이고 있는 삼색이(위)와 턱시도(아래).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치 녀석들은 드넓은 텃밭을 원형경기장 삼아 한바탕 ‘프라이드 경기’라도 벌이는 것만 같다.
한참 싸움 구경에 빠져 나는 카메라도 없이 싸움의 전반전을 구경하고
뒤늦게 카메라를 들고 나왔을 때는
이미 녀석들의 경기가 후반전을 지나 막바지로 치닫고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결투 중에도 종종 관중을 의식해 나를 쳐다보는 턱시도와 싸움에만 집중하는 삼색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직도 싸움의 고수는 가려지지 않았다.
선제공격은 주로 턱시도 녀석이 주도했지만,
유효타는 도리어 삼색이가 많았다.
싸움의 형세는 턱시도가 공격하면 삼색이가 맞받아치는 형국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싸움이 불리해지자 세탁소 쪽으로 줄행랑치는 턱시도.

급기야 턱시도 녀석이 불리하다 싶었는지
세탁소 쪽으로 줄행랑을 놓기 시작한다.
삼색이는 추격의 끈을 놓지 않고 바짝 뒤쫓는다.
이제 싸움터는 세탁소 앞으로 옮겨졌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싸움이 잠시 소강상태에 이르자 삼색이는 그루밍을 하고, 턱시도는 여전히 호시탐탐 공격 기회를 노리고 있다.

잠시 휴식을 취하자고, 삼색이가 그루밍을 하는 동안
턱시도가 삼색이의 방심한 틈을 노리고 뒤에서 꼬리를 내려친다.
다시금 두 녀석은 시멘트 바닥에 뒤엉켜
이리 뒹굴고 저리 나동그라진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세탁소 앞으로 자리를 옮겨 결투를 계속하는 삼색이와 턱시도.
사용자 삽입 이미지

너무 오래 달리고 넘어지고 엎치고 덮치느라 힘들었는지
두 녀석은 기진맥진 바닥에 널브러져 숨을 고른다.
그리고는 언제 그랬느냐는 듯 서로의 얼굴을 핥고,
먹이통에 남은 먹이를 게걸스럽게 먹어치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또다시 자리를 옮겨 거리의 타이어 속으로 들어가 동정을 살피는 삼색이(위)와 텃밭 가장자리 수풀 속에서 삼색이의 동정을 살피는 턱시도(아래). 이 녀석들 이러고 하루종일 논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 하루도 이렇게 두 녀석은 ‘싸움놀이’를 하며 잘 놀았다.

* 웃지 않으면 울게 된다:: http://gurum.tistory.com/
Trackback 0 And Comment 12
  1. Favicon of https://jejuin.tistory.com BlogIcon 광제 2009.02.22 13:16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흥정은 붙이고 싸움은 말리랬는데..ㅋ
    좀 말리시지요..^^

  2. j8uit7y 2009.02.22 15:14 address edit & del reply

    구경만 하네

  3. 천랑 2009.02.22 19:34 address edit & del reply

    ㅋㅋ 너무 재밌는데요~ 마지막사진에 턱시도녀석 정말 사람같아요~ㅋㅋㅋ

  4. 심판 2009.02.22 20:15 address edit & del reply

    마지막 사진....'흥~ 삼색이 담에 두고 보자~~' 이러는거 같음.. ㅋㅋㅋㅋㅋ

  5. 참나... 2009.02.22 21:18 address edit & del reply

    온기잃은님...
    분명 포탈메인에 이 글이 올라오면 또 먹이주지 말자, 시끄럽다는 식의 글 쓰러 오실까 미리 글 달아둡니다.

    항상 존대를 쓰시면서, 차분한 듯 말씀하시는 님의 태도가 전혀 그렇게 안비춰지는 것은
    많은 사람들의 반대토론의 내용과 설명에 항상 동문서답식으로 다시 자신의 얘기만 하고 사라지시기 때문이겠죠
    의견을 받아들이시거나, 합의점을 찾는 글은 바라지도 않으니,
    한번 읽어나보시라고 저번 포스팅 댓글을 퍼와 앞부분에 올립니다.

    혹시 일부러라도 댓글달러 들어오시지 않으셨다면 평화롭게 사진보고 계신분들껜 죄송합니다.



    고양이글마다 돌아다니시면서 반대글 올리시는데...
    그건 어떤 신념에서 나와 이렇게 시간쓰시며 여기저기 열성적으로 같은 글 계속 올리신다고 생각합니다.

    우선 민주주의라는 건, 개인의 어떠한 사고에 대해 행동에 대해 자유를 보장한다는 의미가 있죠...
    따라서 님이 고양이를 싫어하는 것은 아무 문제가 안됩니다.

    하지만, 자신을 넘어서 자신의 생각이나 행동이 밖에 영향을 줄 때 비로서 문제가 되죠...
    일단 님이 고양이가 나쁘다고... 고양이를 좋아하는 사람에게 지속적으로 주장하는 것은,
    상당한 인터넷의 공해이자 스트레스 입니다.
    고양이를 싫어하는 사람들 카페에 가서 알아보시고요....

    두번째로...
    몇년전 고양이에게 네일건을 쏴서 살상한 자를 경찰에서 수배했듯이...
    민주주의라 하더라도, 동물이라 하더라도 해를 끼칠 행위나 마음이 밖으로 표출되면,
    해를 끼치자는 주장을 하게되면,
    폭력이자 범법행위의 범주에 들어갑니다.
    일상생활에서 주의하실 것을 권해드립니다.

    길고양이를 집에서 키우거나 중성화수술을 시키지 못할 바에야 굶어죽도록 먹이를 주지 말자는 글 잘 읽었습니다.
    다른 분들이 좋은 답변 많이 주셨지만, 요약해드리면,

    1. 고양이는 영역동물이라 한 지역에 많이 있지도 않으며
    2. 영역이 지나치게 줄어들면 스트레스에 의해 불임이 되며
    개체수가 무한정 늘어나는 것은 어느 생물도 불가능한 일이고,
    3. 지금도 님이 주장하시는 것처럼 많은 사람들이 고양이에게 먹이를 주고 있지도 않으며,
    4. 따라서 지금 현재도 자연도태되고 사고와 추위와 영양실조와 질병으로
    고양이의 수명은 2년을 넘기가 힘듭니다.

    고양이를 도시에서 혐오하는 나라는 한국뿐이 없습니다.
    이탈리아와 스페인 같은 곳은 오히려 관광자원으로 삼죠...
    물론 무조건 외국이 맞으니 외국을 따라하자는 사대주의는 아닙니다.
    고양이에 대한 근거없는 혐오주의에 대해 다시 생각할 기회를 가져보시란 겁니다.

    없으면 안좋은 점이 뭐가 있냐고요?
    길고양이가 없으면 70년대처럼 다시 골목길마다 집집마다 쥐잡기 운동을 해야겠군요...
    현실적으론 그렇지만....

    도시라는 공간은 인간이 맘대로 자연을 무시하고 지구의 모든 다른 동물과 식물을 무시하고 만든 곳입니다.
    그곳에서 그나마 눈치보며 살아가는 동물들을 죽이자고 주장하는 님은
    온기만 잃은 것이 아니라 양심까지 잃은 것이 아닐까요?
    길고양이를 몰아낸다면 우리는 최소한의 인간성도 잃게되는 것입니다.

    당신은 그렇게 현실에서도 이기적이시겠지만....
    익명이라고 이런 공간에서 더욱 뻔뻔해지는 현실이 안타깝군요

  6. asfa 2009.02.23 02:50 address edit & del reply

    우리집 냥이는 남자 냥이 불알 물어요..ㅋ.ㅋ

  7. 혜로바봉~ 2009.02.23 04:11 address edit & del reply

    아 넘흐 겹다 ㅠㅠ 징징..키우고 싶다..삼색이 ㅠㅠ

  8. Favicon of http://www.windarea.com BlogIcon 더공 2009.02.23 04:45 address edit & del reply

    ㅋㅋㅋㅋ 사진만 보면.. 삼색이가 코피나서 진것 같아요. ^^

  9. 2009.02.23 06:15 address edit & 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10. Favicon of http://blog.daum.net/11757 BlogIcon 나먹통아님 2009.02.23 08:44 address edit & del reply

    꼭 용호 백병전을 치른거 같꾼
    땅이 움푹 패인것을 보이...

  11. ogi 2009.02.25 22:37 address edit & del reply

    마지막 ..
    뭔가 단디 결심한 턱시도네요 !!
    가끔 개나 고양이가 무슨 생각을 하고 살까? 궁금합니다
    혹시 종일 캔이나 밥 생각만 하는건......아..아..니죠?

  12. Favicon of https://egrim.tistory.com BlogIcon 이그림 2009.02.28 22:28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턱시도 녀석 눈이 살아 있어요 이쁜 녀석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