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하고 사랑하고 고양이하라'에 해당되는 글 4건

  1. 2014.08.07 이스탄불 처녀의 탑 그리고 고양이 (14)

이스탄불 처녀의 탑 그리고 고양이

|

이스탄불 처녀의 탑 그리고 고양이

 

에미뇌뉘 선착장에서 위스퀴다르행 여객선에 오른다. 이곳에서 위스퀴다르 선착장까지는 겨우 20분 남짓. 배편이 자주 있어서 그런지, 여행 비수기라서 그런지 승객은 별로 없다. 해협을 건너면 곧바로 아시아 구역이다. 위스퀴다르는 아시아 구역의 중심지로 구시가와 신시가를 오가는 길목에 자리해 있다. 아시아 구역에는 베일레르베이 궁전을 비롯해 참르자 언덕, 하이다르파샤 역, 처녀의 탑 등을 볼 수 있는데, 이 중 관심이 집중되는 곳은 아무래도 처녀의 탑이다.

 

 

크즈 쿨레시(Kiz kulesi)라 불리는 처녀의 탑에는 이런 이야기도 전해져 온다. 어느 날 주술사가 비잔틴 왕에게 예언하기를, 딸이 16세가 되기 전에 뱀에게 물려 죽을 것이라고 했다. 왕은 바다 위에 요새를 짓고 그곳으로 딸을 보내 안전을 도모했다. 시간이 흘러 딸이 16세가 되었을 때 왕은 생일을 축하한다며 과일바구니를 보냈는데, 하필 바구니에 숨어 있던 뱀이 그녀를 물어 죽였다고 한다. 위스퀴다르 선착장에서 남쪽 해안을 따라 내려가다 보면 처녀의 탑에서 가까운 전망 좋은 카페들을 차례로 만날 수 있는데, 모두 탑을 바라보며 커피를 마실 수 있도록 바닷가 자리가 마련되어 있다.

 

 

만일 이곳에 갈 여행자가 있다면 나는 맨 아래쪽 카페를 추천하고 싶다. 젊은 캣대디가 운영하는 카페다. 내가 갔을 때에도 사장과 종업원은 주문받을 생각도 없이 두 마리 고양이(어미고양이와 아기고양이)와 노느라 정신이 없었다. 나 또한 한동안 주문할 생각도 없이 그 모습을 카메라에 담느라 정신이 없었다. 이 카페는 해안에서 보이는 처녀의 탑 전망도 가장 좋은 곳이다. 처녀의 탑과 바다를 배경으로 고양이를 쓰다듬거나 물끄러미 서로 바라보는 장면은 그야말로 그림과 같았다. 살라미 한 팩을 가져와 장난을 치며 하나씩 나눠주는 장면도 그저 흐뭇했다. 역시 여기서도 살라미가 진리.

 

 

 

결국 청년은 살라미 한 팩으로 실컷 장난을 치며 나눠주고서야 카페로 돌아왔다. 뭐 카페라고 해봐야 두어 평도 안 되는 담배 가게 수준이지만, 바닷가 자리는 수십 명이 한꺼번에 와도 문제가 없었다. 고양이 두 마리가 처녀의 탑을 보며 앉아 있는 낭만적인 카페. 바닷가 계단에 앉아 멋진 고양이를 구경하며 커피를 마시는 기분. 무엇보다 이곳은 구시가처럼 관광지가 아니어서 조용함, 여유, 낭만을 만끽할 수 있는 곳이었다. 나는 고양이가 있는 카페에서 바쁠 것도 없이 한참이나 머물렀다. 에미뇌뉘 선착장으로 가는 배를 여러 척 놓쳤지만 상관없었다.

 

 

이왕 여기까지 왔으니 위스퀴다르 선착장 인근에서 밥도 먹고, 인근에 있는 이스켈레(Iskele) 사원도 구경했다. 역시나 사원에는 고양이가 있었고, 사원 앞 벤치에서 나는 참 아름다운 모습을 목격했다. 벤치에 웅크리고 잠든 삼색이 옆에서 이어폰을 끼고 음악을 듣는 소녀가 물끄러미 잠든 고양이를 바라보는 장면이었다. 사원을 벗어나 중심가로 걸어가면서 나는 벤치에 엎드려 잠든 고양이를 이따금 만났다. 아, 여기서는 벤치가 사람만을 위한 의자가 아니었다. 고양이 휴게소 노릇도 함께 하고 있는 거였다. 위스퀴다르의 중심가 도로는 한산했다. 고양이는 한산한 도로를 사람들과 함께 자유롭게 걸어 다녔고, 어떤 고양이는 빵집 앞에 줄을 서서 기다리는 사람들 틈을 비집고 새치기를 했다.

 

여행하고 사랑하고 고양이하라

Trackback 3 And Comment 14
  1. Favicon of https://happy-q.tistory.com BlogIcon 해피로즈 2014.08.07 14:50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두번째 사진에 넋을 잃습니다.^^
    코피 터지게 이쁘네요.

  2. 사과씨앗 2014.08.14 22:28 address edit & del reply

    건강하고 깨끗해보이는 녀석들이네요!! 벤치에 앉은 아가씨의 눈빛이 따스해보여서 참 좋습니다.

  3. Favicon of https://bonobo007.tistory.com BlogIcon amuse 2014.08.16 19:45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고양이 진짜 귀엽네요 ^^ !!

  4. 붉은남작 2014.08.18 08:17 address edit & del reply

    이렇게 이쁜 고양이가 있다니! 첫번째 사진 눈빛은 고려청자를 연상시키는 신비로운 청회색이네요. 두번째 사진 아가가 넘 재밋어하면서 노는 거 같아요. 완전 인형!!! 아웅 귀여워.

  5. 나비 2014.08.22 18:29 address edit & del reply

    오랫만이네요 달리님~^^
    "여행하고
    사랑하고
    고양이하라"
    너무 좋은데요...

  6. HANABI 2014.09.04 14:28 address edit & del reply

    환경이 좋으니 고양이들 상태가 너무 좋으네요.
    그에 비하면 우리나라는 준지옥급.

    • 푸른아이 2014.09.15 13:07 address edit & del

      한국도 많이 좋아졌어요. 길가면 고양이 사료가 놓여 있는 곳이 참 많아졌대요. 제가 도시사람이라 그런지..

  7. Favicon of https://blanccat.tistory.com BlogIcon 블랑캣 2014.09.14 15:56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고양이들이 너무 이쁘네요 진짜 환경이 좋으니 냥이들도 더 건강해보이고 이쁘네요!~~

  8. 야옹이 2014.10.18 17:24 address edit & del reply

    고양이를 혐오하는 어떤 인간이 운영하는 블로그를 우연히 찾았네요. 블로그에 올려진 글들을 쭉 읽어보니 참 기가 차서 말이 안나오는게, 일본인들이 교활한 이유가 고양이를 키워서라는 둥, 고양이가 독립적인 성격이라서 협오스럽다는둥, 일부러 고양이 얽힌 안좋은 미신만 골라와서 전 세계적으로 고양이를 싫어하지 않는 나라가 없다는 둥, 개는 싫어하는 사람은 없는데 고양이는 싫어 하는 사람들이 많다는 둥 하며, 고양이를 일부러 협오동물로 각인 시켜 싫어할 정당한 이유가 되는 양 지껄이는 쓰레기 블로그 이더군요. 그래놓고 비난은 받긴 싫으니까 글 맨 마지막에 자기는 고양이를 좋아한다고 뻔뻔한 거짓말로 쉴드 쳤더군요. 아무리 봐도 고양이데 대해 악의에 찬 글인데 말이죠. 이런 부류의 인간들이 지속적으로 고양이에 대해 흑색선전을 하기 때문에 한국엔 고양이 학대가 끊이지 않겠죠.

    http://m.blog.daum.net/_blog/_m/articleView.do?blogid=0Z0gR&articleno=1165
    블로그 이름이 'tokyo break news' 에 '일본인은 고양이를 좋아한다?' 라는 글이죠.

  9. Favicon of https://blogandme2.tistory.com BlogIcon 블로그앤미 2014.11.07 17:02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안녕하세요. 블로그 내용이 좋아서♡ 블로그모음 서비스인 블로그앤미(http://blogand.me) 에 등록했습니다. 원하지 않으시면 삭제하겠습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

  10. Favicon of https://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14.12.10 19:26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인사드리고 갑니다.
    잘 지내시죠?

  11. 냥냥 2014.12.19 22:05 address edit & del reply

    안녕하세요 구름님, 거의 1년만에 들른 거 같네요. 계속 시험만 준비중이라.. ㅠㅠ
    들어오자마자 고양냥의 미모의 '헉'했습니다. 어쩜 저리 미묘래요... 구름님 사진은 정말 특별한 거 같아요. 다음의 시스템 변화로 메인 노출이 적다보니 예전에 들르던 블로그들을 잘 안가게 되네요. 잘 지내고 계실거라 믿습니다. 랭보 가족들, 동네 냥이들 모두 잘 지내고 있을지 궁금하네요. 날이 너무 춥습니다. 건강 정말 조심하세요.

  12. jinoo 2015.12.30 15:31 address edit & del reply

    정말 우연히 우연히 지나다가 들러 홀딱빠져서 종일 보고 있습니다.
    고양이에 관한 따뜻한 글과 사진.....감사하네요~
    비록 애완동물을 키우고 있지는 않지만, 고양이를 비롯한 반려동물뿐 아니라 나아가 살아있는 생명에 대해 너무나도
    경시하는 우리 사회의 분위기가 이런 따뜻한 글들로 인해 좀 더 나아졌으면 좋겠다고 다시 한 번 생각합니다~
    구름님 같은 분들이 계셔서 다행입니다.

  13. Noctis 2016.10.23 13:55 address edit & del reply

    고양이 정말 이쁘네요.
    미모가 후덜..

prev | 1 | 2 | 3 | 4 |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