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 풀뜯어먹는 소리라굽쇼?

|

고양이 풀 뜯어먹는 소리라굽쇼?


흔히 말도 안되는 황당한 얘기를 할 때 속칭
‘개 풀 뜯어먹는 소리’라고 한다.
고양이를 좋아하는 사람은 가끔
‘고양이 풀 뜯어먹는 소리’라고도 한다(그렇게 말하는 사람은 없다고? 없음 말고).

어쨌든 지난 1년여간 길고양이를 관찰해 온 나는
길고양이가 풀 뜯어먹는 모습을 여러 번 목격하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길고양이 얌이가 다리와 허리를 쭉 뻗어 섬유질이 풍부한 식물의 잎을 따먹고 있다.

고양이는 하루 일과중 온몸 구석구석을 혀로 핥는
그루밍에 많은 시간을 할애한다.
이런 털고르기 행동은
단순한 청결유지를 넘어 긴장을 이완시키는 효과까지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풀잎을 따먹기 위해 목표물을 올려다보며 점프하려는 얌이의 모습.

문제는 이로 인해 고양이의 소화관 속에
‘헤어볼’이라고 하는 털뭉치가 쌓이고 뭉치게 된다.
고양이 혀의 가시같은 돌기는 안쪽으로 기울어져 있어
신체구조상 털을 핥을 경우 삼킬 수밖에 없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번에는 아예 풀줄기째 잡아당겨 풀잎을 입에 넣고 있다.

문제는 이 털뭉치가 자연스럽게 배설되는 경우도 있지만,
위장에 쌓이면서 소화관을 막아버리는 것이다.
이것은 자칫 고양이에게 치명적인 결과를 가져올 수도 있다.
집냥이는 헤어볼 사료나, 섬유질이 풍부한 ‘캣글라스’ 등을 먹어
헤어볼을 제거해주면 되지만,
길고양이는 이런 문제를 스스로 해결해야만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얌이가 강아지풀을 맛있게 훑어먹고 있다. 강아지도 아니면서...
사용자 삽입 이미지

녀석들은 누가 가르쳐주지 않아도 본능적으로
헤어볼을 제거하는 섬유질 식물을 섭취하는데,
침엽수 종류의 나뭇잎이나 허브 종류의 풀 등을 섭취하곤 한다.
길고양이 얌이와 멍이를 관찰해 본 결과
녀석들은 강아지풀을 즐겨 먹는다.
강아지풀인데, 왜 고양이가 좋아하는 건지(?)는 모르겠지만...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길고양이가 풀을 뜯어먹는 것은 섬유질이 풍부한 식물을 소화함으로써 소화기관 속의 헤어볼(털뭉치)을 제거하기 위함이다.

또한 띠풀처럼 잎이 길쭉한 식물(이름을 알 수 없는)도 즐겨 먹는다.
아마도 녀석들은 본능적으로 혹은 임상적으로
이런 식물이 좋다는 것을 알고 있는 듯하다.
내가 보는 앞에서도 녀석들은 풀잎을 맛있게 씹어먹고,
심지어 높은 곳의 풀잎을 따먹기 위해
무리한 점프까지도 서슴지 않는다.

* 웃지 않으면 울게 된다:: http://gurum.tistory.com/

'길고양이 보고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붕 위의 고양이  (12) 2008.10.29
로드킬 항의 시위중?  (11) 2008.10.28
길고양이 캔커피 CF 찍다  (23) 2008.10.24
뒤처리는 확실하게  (8) 2008.10.23
길고양이 눈물겨운 모성애  (30) 2008.10.21
고양이 풀뜯어먹는 소리라굽쇼?  (17) 2008.10.19
축구하는 길고양이  (6) 2008.10.15
너무 다정해, 길고양이 남매  (22) 2008.10.13
좌절금지 2  (23) 2008.10.09
하품의 고수  (13) 2008.10.04
아기냥 3남매 여름나기 그후  (18) 2008.09.30
Trackback 0 And Comment 17
  1. 2008.10.19 12:25 address edit & 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2. Favicon of https://soon1991.tistory.com BlogIcon 오드리햅번 2008.10.19 13:39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길고양이 씨리즈 볼때마다 입가에 미소가 번지게 합니다..
    행복한 휴일요.

  3. Favicon of https://boramirang.tistory.com BlogIcon Boramirang 2008.10.19 13:47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동물들은 거의 본능적으로 풀을 뜯든 것 같더군요. 헤어볼 배설을 위한 기능도 있겠지만 상한음식을 토해 낼 때 풀을 뜯더군요. 기왕이면 '호랑이 풀뜯는 소리'였으면...^^

  4. Favicon of http://blog.daum.net/11757 BlogIcon 나먹통아님 2008.10.19 13:49 address edit & del reply

    그게 그런 이유가 있었던거네요
    낸 야옹이가 풀 뜯어묵을때마다 넋빠져서 하는짓인줄 알았었는데...

  5. 1111 2008.10.19 16:09 address edit & del reply

    겨울에는 길냥이들이 헤어볼제거하는데 어려움이 많겠네요
    풀이없어서...

  6. 얌이야~ 2008.10.19 16:13 address edit & del reply

    안녕~
    까꿍~
    멍이도 안녕~

  7. Favicon of https://jejuin.tistory.com BlogIcon 광제 2008.10.19 16:43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달리님은 고양이 박사님 같아요..ㅎㅎ
    체식을 즐기는 냥이군요...재밌습니다..
    저녁시간 편안하게 보내세요^^*

  8. Favicon of http://blog.daum.net/hyunphoto BlogIcon hyun 2008.10.19 20:24 address edit & del reply

    아~그렇군요....!

  9. 털보아찌 2008.10.19 20:41 address edit & del reply

    재미있는 관찰입니다.
    저는 아직까지 고양이 풀먹는걸 못보았걸랑요.

  10. Favicon of http://blog.daum.net/anissu/ BlogIcon 아기벼룩이 2008.10.19 21:45 address edit & del reply

    이걸 보니 우리 아들들 캣그라스 키워서 줘야지 ~하는 생각이 드네요
    어쩜 저렇게 귀엽게 잡고 먹는지 몰라요 ㅎㅎ

  11. 2008.10.20 01:36 address edit & del reply

    재미있네요 ㅎㅎㅎㅎ 길고양이들을 열심히 관찰하신 것 같아요

  12. Favicon of http://blog.daum.net/design11111 BlogIcon Yujin 2008.10.20 03:15 address edit & del reply

    dall-lee 님, 유머감각도 죽이시고.. ㅋㅋ
    고양이에 네티즌들이 이케 열광 하는지 예전엔 미처 몰랐답니다.
    제아들이 14세인데...개,고양이..동물들만 보면 귀여워 사족을 못씁니다 ^ ^

  13. 2008.10.20 07:32 address edit & 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14. oo 2008.10.20 10:45 address edit & del reply

    저도 고양이 풀 뜯어먹는 모습 많이 보았습니다. ^^
    예전 시골에 살 때는 굳이 기르지 않아도 길냥이들이 자연스럽게 방문을 했었죠. 귀여운 녀석들...

  15. Favicon of http://blog.naver.com/booyaso BlogIcon 류다 2008.10.23 09:32 address edit & del reply

    일본에서는 강아지풀을 고양이풀이라고 하더군요.
    고양이들이 강아지풀을 많이 뜯어먹어서 그런게 아닐까 싶네요.

  16. 불잡초 2008.10.28 16:13 address edit & del reply

    고양이를 너무 좋아하신나봐요.. 가끔 블로그와서 글 읽는데 모르던 냥이에 대한 습성도 알고 좀 더 가까이 고양이에게 다가갈 수 있을것 같네요..가끔 길 고양이에게 돌맹이를 던지거나 해꼬지를 하는 사람들이 꼭 님의 글을 읽었으면 좋겠네요..

  17. 꿈꾸는 고양이 2008.10.28 16:45 address edit & del reply

    고양이 풀도 따로 파는것도 있어요~
    우리 냥이도 고양이용 풀을 심어서 줬더니 아주 잘먹더라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