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마버섯의 치맛속을 훔쳐보다

|

치마버섯의 치맛속을 훔쳐보다


산중 은밀한 계곡에서 치마버섯을 만났다.
치마버섯은 최근에 가장 주목받는 버섯으로
항암제, 화장품 재료로도 사용하는 버섯이다.
치마버섯은 말 그대로 치맛자락, 즉 치마의 주름을 닮았다고
붙여진 이름이다.
치마버섯은 죽은 나무나 그루터기에서 자라는 버섯으로
봄부터 가을까지 내내 볼 수가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치마버섯 갓의 뒷면, 그러니까 치맛속 주름. 참으로 멋진 주름이다.

부채살 모양을 띤 갓의 지름은 1~3cm,
자루는 없고 살은 가죽질로 되어 있어 질긴 편이다.
갓의 색깔은 연한 갈색이지만, 흰색의 털이 잔뜩 붙어 있어
전체적으로 회갈색을 띤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부채살 모양으로 생긴 치마버섯의 갓은 연갈색 바탕에 흰색의 잔털이 잔뜩 난 모양이다.

치마버섯의 아름다움은 치맛속에서 발견할 수 있다.
치마버섯의 치맛속이라 할 수 있는 갓 아래쪽은 미백색으로
부채살같은 주름이 촘촘하게 나 있다.
이것을 자세히 들여다보면 그 무늬가 실로 기가 막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치마버섯은 최근에 항암제와 화장품의 원료로 학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치마버섯, 항암효과 피부보습 성분까지

치마버섯의 매력은 여기에 그치지 않는다.
최근에 치마버섯은 항암제와 화장품의 원료로 널리 각광을 받고 있다.
치마버섯은 바람이 잘 통하는 햇볕에 말렸다가 약재로 사용하는데,
이것을 달여 하루 두 번씩 복용하면 좋다고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치마버섯이 잔뜩 매달린 고목은 마치 꽃이 핀 것처럼 아름답다.

일본에서는 이미 치마버섯에서 추출한 시조필란(Schizophyllan) 성분의
항암제를 병원에서 처방하고 있을 정도인데,
국내에서는 최근에야 치마버섯에 대한 연구가 활발하게 이뤄지고 있다.
연구에 따르면 치마버섯은 암의 전이억제 작용과 암 발생 저하효과가 탁월하며,
인체의 면역력을 높여주는 것으로 밝혀졌다.
또한 피부세포 성장인자의 생성을 촉진해 화상 및 상처 치유에도 효과가 있다고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랜 동안 알려지지 않았던 치마버섯의 효능과 효과는 최근 들어 속속 밝혀지고 있다.

뿐만 아니라 치마버섯에는 피부의 탄력성과 보습 성분까지 있는 것으로도 알려져
국내의 모 화장품 회사에서는 치마버섯 추출물이 함유된
영양크림까지 판매하고 있는 실정이다.
아무튼 치마버섯은 최근 들어 학계에서 가장 주목하고 있는 버섯이며,
오랜동안 알려지지 않았던 그것의 효능과 효과 또한 속속 밝혀지고 있다.

* 웃지 않으면 울게 된다:: http://gurum.tistory.com/
Trackback 0 And Comment 6
  1. Favicon of https://boramirang.tistory.com BlogIcon Boramirang 2008.09.10 11:21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치맛속이 화려하군요. ^^

  2. Favicon of http://blog.daum.net/hyunphoto BlogIcon hyun 2008.09.10 11:34 address edit & del reply

    문양을 조각한 듯 너무 아릅답습니다,

  3. Favicon of https://vibary.tistory.com BlogIcon 비바리 2008.09.10 12:06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화려한 꽃같아요..

  4. 2008.09.10 12:24 address edit & 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5. Favicon of https://neowind.tistory.com BlogIcon 김천령 2008.09.10 14:48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우와! 황홀지경입니다.

  6. Favicon of http://blog.daum.net/rubytiara BlogIcon 루비 2008.09.10 16:36 address edit & del reply

    와우....팬태스틱~~~~